전주 영화호텔::전주시, 어린이 하굣길 교통안전 지킨다 전주 영화호텔 : Jeonju YeonghwaHotel



전주시, 어린이 하굣길 교통안전 지킨다
전주시, 새 학기 앞두고 ‘2018년 스쿨존 어린이 안전 지킴이’ 사업 추진

전주시가 초등학생 어린이의 하굣길 교통사고 등 각종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2018년도 스쿨존 어린이 안전지킴이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겨울방학이 끝나는 다음달 5일부터 전주지역 50개 초등학교에서 어린이 교통안전지도에 나설 녹색어머니와 교통관련 자원봉사단체 회원 등 봉사자 100여명을 오는 25일까지 선발할 계획이다.

봉사자들은 학기 중 각자 배정된 초등학교 주변 통학로에서 교통안전지도 등 안전지킴이 활동에 돌입하게 된다.

시가 이처럼 초등학교 통학로 주변에서 교통안전지도를 지속 추진하는 것은 각종 교통사고 통계 분석결과 어린이 교통사고 발생율 중 하교시간대 발생률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기 때문이다.

송준상 전주시 시민교통본부장은 “올해도 어린이 안전사각지대 해소로 학부모와 시민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통학환경을 조성하고, 전주가 어린이 안전 으뜸도시가 될 수 있도록 더욱 힘쓰겠다”라며 “어린이 교통안전에 대한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 임창현   (2018년 01월 19일 22시41분01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