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문제 해결할 청년활동 지원
전주시사회혁신센터, ‘요즘것들의 탐구생활Ⅱ’에 참여할 100개 모임 오는 28일까지 모집

전주시가 지역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소매를 걷어붙인 청년들의 활동을 지원키로 했다.

전주시사회혁신센터는 일상의 작은 모임을 중심으로 다양한 지역문제를 고민하고 탐구하는 ‘사회혁신 청년 커뮤니티 지원사업-요즘것들의 탐구생활Ⅱ’에 참여할 100개의 모임을 오는 28일까지 모집한다.

이 사업은 청년들의 지역사회 문제에 대한 인식과 접근을 확대해 지역문제의 해결을 돕기 위한 것으로, 시는 모임별로 150만원의 활동비를 지원한다.
신청자격은 전주시민 또는 전주시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3인 이상의 모임으로 모임 구성원 중 만 18~39세의 청년이 1인 이상 포함돼야 한다.

모집분야는 △펫티켓 실천 등 취향탐구생활 △재난위기 극복 등 사회탐구생활 △생활스타일 공유 등 로컬탐구생활 △직장 내 세대공감 등 세대탐구생활 등으로 1개 분야를 선택해 지원하면 된다.

선정된 모임의 경우 다음 달부터 10월까지 총 4개월 동안 분야별 활동을 진행하면 된다. 모임은 월별 활동일지와 활동 결과보고서를 제출해야 하며 발대식과 사전교육, 중간·결과 공유회 등 프로그램에도 참여해야 한다.

신청을 원하는 모임은 전주시사회혁신센터 블로그(blog.naver.com/jeonjusocial_ino)에서 내려 받은 참가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hiinnovationteam@gmail.com)로 접수하면 된다.

시는 오는 18일 사업설명회 영상을 센터 블로그에 올려 사업내용과 향후 일정, 신청서 작성방법 등을 비대면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다음 달 2일 선정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원민 전주시사회혁신센터 소장은 “지난해 사업에서 약 1000여 명의 청년이 신청하는 등 다양한 지역문제의 해결을 위해 뜨거운 열기를 보였다”며 “앞으로도 청년이 지역사회 문제해결을 위한 주체로서 활동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제휴 ] 편집부   (2020년 06월 16일 18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