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 ‘학습동행, 나는 평생학습이 좋다’ 실시

전주시는 오는 8월 21일과 22일, 29일 3일간 35개 평생학습기관을 비롯한 전주 전역에서 시민 모두가 함께 즐기는 평생학습 한마당인 ‘학습동행, 나는 평생학습이 좋다’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제15회를 맞이한 올해 전주평생학습한마당은 코로나19 여파로 지역별 소규모 행사로 운영된다.

이번 프로그램은 시민들의 평생학습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평생학습 공동체 형성을 지원하기 위한 이번 행사는 소규모로 평생학습을 체험하는 ‘나는 OOO이 좋다’와 평생학습 나눔 콘서트인 ‘평생학습으로 극복! 회복! 행복!’으로 나뉘어 추진된다.

먼저 ‘나는 OOO이 좋다’의 경우 21일 오후 2시부터 6시까지 전주지역 평생학습기관 35개소에서 각 50명의 참가자와 함께 체험, 강연, 학습 활동 등 평생학습 프로그램이 동시다발적으로 열린다.

이어 ‘평생학습으로 극복! 회복! 행복!’은 송천동 세병공원(22일)과 혁신동 엽순근린공원(29일)에서 청소년 평생학습 동아리들과 함께 각각 ‘틴틴 가요제’와 ‘락 페스티벌’을 진행할 계획이다.

시는 모든 행사를 온라인을 통해 생중계해 다양한 평생학습 프로그램의 모습과 평생학습 나눔 콘서트를 많은 시민들이 함께 즐기고 소통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최현창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변화하는 시대 속에서도 학습을 통한 일상 속 평생학습이 구심점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다린다”고 말했다.

한편 학습동행 ‘나는 평생학습이 좋다’와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평생학습관 홈페이지(e.jeonju.go.kr)를 참고하거나 전화(063-281-5269)로 문의하면 된다.

[ 전북미디어언론협동조합 제휴 ] 편집부   (2020년 07월 27일 18시)